Baugil About

바우길은 자연적이며 인간친화적인 트레킹 코스입니다.

Baugil About

바우길은 자연적이며 인간친화적인 트레킹 코스입니다.

Home > 바우길소개 > 바우길이란

바우길이란

바우길

Health & Body

바우(Bau)는 또 바빌로니아 신화에 손으로 한 번 어루만지는 것만으로도 죽을 병을 낫게 하는아주 친절하고도 위대한 건강의 여신이기도 합니다.이 길을 걷는 사람 모두 바우 여신의 축복처럼 저절로 몸과 마음이 건강해졌으면 하는 바람을 길 위에 담았습니다.

바우길의 특징

1. 다양한 코스

바우길

바우길은 백두대간에서 경포와 정동진까지 산맥과 바다를 함께 걷는 총 연장 약 400km로 강릉바우길 17개구간, 대관령바우길 2개 구간, 울트라 바우길, 계곡바우길, 아리바우길로 이루어져 있습니다.

- 멀리 바다를 바라보며 산맥꼭대기의 등줄기만을 밟고 걷는 길도 있고, - 산맥에서 바다로 나아가는 길도 있으며,- 바다에서 바다를 따라 걷는 길도 있고, - 바다에서 산맥으로 올라가는 길과 - 산 위에서 한 걸음 한 걸음 바다를 밟듯 걷는 길과 - 바다와 숲 길을 번갈아 걷는 길이 있습니다.

산맥에서 바다로 나아가는 길이라고 해서 경사가 높지 않습니다.
어느 길도 주말이면 어린 아이들을 앞세우고 온 가족이 함께 걸을 수 있는 솔향기 물씬한 길입니다.


2. 코스 마다 금강소나무 숲 길

바우길

바우길은 어느 길도 강원도의 자랑과도 같은 금강소나무 숲이 펼쳐져 있습니다.
파도가 밀려드는 해변조차도 소나무 숲 길 사이로 길이 나있습니다. 소나무 숲 길은 그 곳에서 휴식하며 숨을 쉬는 것만으로도 우리의 지친 심신을 치유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.
그런 길을 걷는 것은 삶의 에너지를 충전하고, 그 자체로 우리 건강을 지킵니다.

우리나라의 이름 난 삼림욕장 모두 소나무 숲 속에 있고, 실제로 바우길이 있는 대관령에 우리나라 최고의 삼림욕장이 있습니다. 바우길을 걷는 것은 트레킹과 삼림욕을 동시에 하는 일입니다.


3. 어떤 길도 숲 속의 그늘 길

바우길

봄에서 가을까지 그늘 없는 길을 걷는 것처럼 따분한 트레킹 코스도 없습니다.
한 여름의 직사광선은 때론 위험하기까지 합니다. 바우길은 파도를 밝고 걷는 기분의 해변 길조차 끝없는 소나무 숲 길 사이로 이어집니다. 대관령 계곡길을 걸을 때면 그윽한 솔향기가 우리의 온 몸을 감쌉니다.
하늘을 찌를 듯한 금강소나무 숲과 우리나라 최대의 참나무 숲이 여러분의 발길을 기다립니다.


4. 역사와 문화와 함께 걷는 길

바우길

대관령 길은 일찍이 신사임당이 어린 율곡을 앞세우고 어머니를 그리며 걸은 길입니다.
김홍도도 이 길을 걷는 중 대관령의 절경에 반해 대관령 그림을 남겼으며, 송강 정철도 이 길을 넘어 관동별곡을 남겼습니다.
그 외에도 참으로 많은 시인묵객이 이 길을 걸으며 시와 그림을 남겼습니다.

신라향가 중 헌화가의 무대인 정동진의 붉은 해안단구길 등 한 코스 한 코스마다 옛 선인들의 전설 같은 이야기가 함께 합니다.


5. 울트라 바우길-100km

바우길

동해안 금진에서부터 출발해 백두대간 능선을 따라 닭목령과 선자령을 거쳐 안목 해변까지 돌아오는 울트라 바우길은 트레킹과 야영이 혼합된 천혜의 자연속을 5박 6일 간 100km를 걷는 백두대간의 축소판과도 같은 구간입니다.
새로운 걷기에 도전하실 분들은 작은 백두대간 울트라 바우길의 천연 정기를 받아보세요.


6. 계곡 바우길

바우길

제 2 울트라 바우길로 소개되는 계곡바우길.
도상거리 약 50km의 계곡소리와 함께 야영하며 2박 3일 간의 낙원 길.
말 그대로 들머리부터 날머리까지 시원한 계곡 소리가 끊이지 않는 때 묻지 않은 그 곳.
여름철에는 온 몸을 적셔가며 트레킹하고 따사로운 햇살에 드러누워 일광욕을 즐기고 가을 단풍철 계곡물 따라 떠 내려온 오색빛깔의 부초들.
사시사철 다른 분위기를 공개합니다.